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전자 무선청소기 '코드제로' 돌풍에 삼성 '파워건' 맞불

2017년 08월 25일(금)
김국헌 기자 khk@csnews.co.kr

LG전자의 핸드스틱 무선청소기 '코드제로 A9'의 대성공에 자극받은 삼성전자가 신제품 '파워건' 출시로 맞불을 놓는다. 두 제품의 스펙과 가격대가 비슷해 무선청소기 시장에서 양사의 대격전이 예고되고 있다. 

25일 LG전자 측에 따르면 LG전자 코드제로 A9은 7월 1일부터 8월 24일까지 약 3만대 이상이 팔렸다. 7월 들어 3주 동안 국내 판매량 1만 대 돌파로 LG 무선청소기 중 최대 판매속도를 갱신하더니 8월 현재 3만대 이상을 팔아치우며 가속을 올리고 있다. 판매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는 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코드제로의 대성공은 우수한 품질과 설득력 있는 광고의 시너지로 만들어낸 성과로 해석된다.

코드제로는 무선청소기 시장의 최강자였던 다이슨을 뛰어넘기 위해 LG전자가 절치부심해 내놓은 제품이다.

(((((((LG코드제로A9_유튜브동영상[0].jpg
▲ 서장훈 씨를 광고모델로 기용한 LG 코드제로 A9 유튜브 동영상
LG 코드제로 A9는 강력한 배터리와 모터를 장착하며 무선인데도 유선청소기 수준의 흡입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분당 1만5천회 회전 가능한 스마트 인버터 모터가 탑재되어 있다. 이 모터는 탄소 막대가 없는 구조여서 탄소 분진도 발생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140W의 강력한 힘을 발휘할 수 있다. 다이슨 최신모델보다 흡입력이 강력하다는 것이 사측 설명이다.  

고성능 배터리 2개를 사용하면 최대 80분까지 연속해서 청소할 수 있고 착탈식이라 교체도 편리하다. 스탠드 형태의 간편 충전대로 집 어느 곳에나 거치할 수 있고, 자신의 키를 감안해 청소기의 길이를 90cm부터 112cm까지 4단계로 조절할 수 있는 등 간편한 편의기능도 강점이다.

이러한 코드제로만의 강점들을 LG전자는 TV, SNS 광고를 적극 활용해 소비자들에게 어필하는 데 성공했다. 현재 방영되고 있는 TV광고를 보면 코드제로의 특징들이 잘 표현돼 소비자들의 구매의욕을 자극한다. 서장훈 씨의 청결하면서도 익살스러운 이미지를 활용해 만든 SNS광고는 공개 7주 만에 1천만 뷰를 돌파하는 성과를 얻었다.

◆ 삼성전자 더 강력한 흡입력 '파워건' 곧 공개...코드제로 대항마될까

무선청소기 시장에서 코드제로가 일으킨 돌풍에 자극받은 삼성전자는 신제품 '파워건'으로 맞선다는 각오다. 

삼성전자는 무선청소기 '파워스틱' 브랜드를 갖고 있었지만 코드제로의 스펙에는 미치지 못했다. 가격대가 훨씬 저렴해 가성비가 높았지만 코드제로의 돌풍을 막기에는 역부족으로 판단하고 비슷한 스펙의 파워건을 곧 내놓을 예정이다.

파워건은 오는 9월 1일부터 6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유럽 최대 국제전자박람회 'IFA 2017'에서 공개된다.
삼성 파워건 라이프스타일(2)Change the Lithium bettery_resized.jpg
▲ 곧 공개 예정인 삼성 '파워건'
파워건은 비행기 날개 형상으로 설계된 디지털 인버터 모터가 적용돼 강력한 토네이도급 원심력에도 공기 저항을 최소화함으로써 업계 최고 수준인 최대 150W(와트) 흡입력으로 바닥 재질에 상관없이 99%의 청소 효율을 보여 준다. 이는 코드제로의 140W 흡입력을 소폭 뛰어넘는 수치다.

삼성전자는 무선청소기 구매시 배터리 사용시간과 짧은 수명으로 인해 발생하는 배터리 교체비용에 대한 소비자들의 우려를 감안해 배터리에 크게 신경을 썼다. 최대 청소시간은 완전 충전하고 배터리 2개를 장착할 경우 최대 80분으로 코드제로와 같다. 5년 사용해도 배터리 용량이 80%까지 유지되는 긴 배터리 수명을 자랑한다.
코드제로 파워건.JPG
▲ 자료: 각사.
아직 출시 전 제품이기 때문에 가격대와 배터리교체비용, 보증기간 등은 미정이다. 가격대는 코드제로와 비슷할 것이라는 게 업계의 추측이다.

삼성전자가 파워건으로 LG전자 코드제로의 대항마가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국헌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