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감원 여전사 내부통제 강화 워크숍 개최, 소비자보호 강화 기대

2018년 06월 01일(금)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금융감독원은 6월 1일부터 5회에 걸쳐 99개 여신전문금융회사(이하 여전사) 준법감시인과 내부통제담당자를 대상으로 내부통제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한다.

특히 내실있는 워크숍 진행을 위해 영위 업종과 자산규모를 고려해 5개 그룹으로 나눠 총 5회에 걸쳐 진행한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금감원은 최근 시장금리 상승과 법정 최고금리 인하 및 가맹점수수료 재산정 등 여전업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해 여전사들이 건전성 및 유동성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소비자보호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당부할 예정이다.

여기에 최근 검사결과 주요 지적사항 및 제재 사례를 공유하고 유사 불법 및 불건전 영업행위가 재발하지 않도록 자체 규율을 강화해 줄 것을 업계에 요청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도 자체감사 및 내부통제 중요성에 대해 업권과 인식을 공유하고 여전사들의 자발적인 내부통제시스템 개선과 업계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해 지속적인 발전 방안을 함께 모색한다.

금감원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업계가 직면한 경영상의 어려움과 주요 리스크 취약 부문에 대한 활발한 쌍방향 의사소통을 통해 여전사의 자율적인 내부통제 강화를 유도하고 건전경영 기반을 조성해 여전사에 대한 국민적 신뢰 제고와 소비자 권익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