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카드뉴스] 스마트폰·TV 화면에 달라붙어 꺼지지 않는 잔상...불편은 소비자 몫

2018년 06월 19일(화)
정우진 기자 khk@csnews.co.kr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1. 스마트폰·TV 화면에 달라붙어 꺼지지 않는 잔상...불편은 소비자 몫

#2. 대구 달성군의 김 모 씨. 1년 정도 사용한 스마트폰에 영구적 잔상이 남는 ‘번인 현상’이 발생한다고 불편을 호소.

#3. 인터넷 커뮤니티 이용자 박 모 씨에게는 TV 번인이 신경을 긁는데...하루 2시간 야구를 시청한 TV에 야구중계방송 로고가 선명히 박혀 있다는 겁니다.

#4. 이는 삼성전자, LG전자, 애플 등 전자업체들이 최신 스마트폰이나 TV에 OLED 화면 패널을 사용하면서 발생하는 고질적인 소비자 불만 사항입니다.

#5. 원인은 OLED 패널 청·녹·적 3색 소자 중 청색소자의 수명이 짧아 고정 화면을 띄울 경우 청색소자의 발광력이 주변과 편차를 보이기 때문.

#6. 민원은 잇따르지만 제조사들은 ‘OLED 화면의 일반적 특성’이라며 책임 회피. 소비자의 잘못된 사용으로 인해 생긴 문제이거나, 제품의 일반적 특성이라며 버티기 일쑤.

#7. OLED 패널의 기술향상 없이는 근본적인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 기술적으로 아직 성숙하지도 않은 제품을 팔고 소비자는 불편을 감수할 수밖에 없다면 과연 공평한 거래일까요?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시나브로안 2018-11-07 08:52:13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426419
게시글과 관련된사항입니다.
시간이 되시면 청와대 국민청원코너에 글을 올려 놓았으니 확인후
많은 동참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https://news.samsung.com/kr/?p=356106

https://news.samsung.com/kr/?p=378654
14.***.***.59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