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노컷영상

[노컷영상] 강화 유리 냄비 뚜껑 '펑' 폭발하며 유리 산산조각

2019년 01월 14일(월)
안민희 기자 mini@csnews.co.kr


rice cooker002.jpg
ricecooker.jpg

조리 도중 산산히 조각난 냄비 뚜껑. 요리 중 냄비 뚜껑이 열을 받고 산산 조각났다.

서울시 도봉동에 사는 이 모(남)씨의 어머니는 지난 7일 저녁 식사 준비 중에 황당한 상황을 겪었다. 1년 전 구매한 냄비에 비지찌개를 끓이던 중 갑자기 냄비의 뚜껑이 펑 소리를 내며 터져 강화유리가 산산조각난 것. 

폭발로 인해 쇠로 된 손잡이는 뚜껑으로부터 완전히 분리돼 버렸고 조각난 유리가 들어간 찌개는 먹을 수 없게 됐다.

이 씨는 당연히 제조사로부터 교환 등 상식적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을 기대했지만 사고 접수 후 지금껏 묵묵부답인 상황이다.  

이 씨는 "자칫하면 어머니가 큰 사고를 입을 수 있었던 심각한 사안이었다. 찌개 냄비에 찌개를 끓였을 뿐인데 냄비가 폭발한 것은 명백한 제품 문제"라고 지적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안민희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