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노컷영상

[노컷영상] 이게 같은 상품이라고?...광고사진엔 딸기 뜸뿍, 실제론 '꽝'

2019년 02월 15일(금)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노컷1.jpg
▲ 광고 이미지(왼쪽)와 달리 소비자가 받은 음료에는 딸기 토핑이 올라가 있지 않다.
'실제 상품은 광고 이미지와 다를 수 있다'는 주의문구가 업체들의 면피용으로 사용되고 있어 개선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서울시 장지동에 사는 이 모(남)씨는 카페에서 과일 음료를 주문했다. 광고 사진 속에 먹음직스런 딸기가 토핑으로 올라가 주문했는데 나온 제품에는 딸기가 없었다.

이 씨가 "딸기가 올라가야 하는 것 아니냐"고 묻자 그제야 직원은 "재고가 떨어져서 제공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씨는 “재고가 없다면 사전에 안내했어야 하지 않느냐. 광고 이미지와 어느 정도 다를 거라 예상은 하지만 기본 구성조차 다르게 제공된다면 누가 사먹을까 싶다"라고 꼬집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pls 2019-02-15 09:23:39    
이거 ㅇㅈ
39.***.***.107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