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노컷영상

[노컷영상] 1시간 만에 온 치킨이 거뭇거뭇..."확인도 안하고 보내나?"

2019년 05월 12일(일)
손지형 기자 jhson@csnews.co.kr
BBQ 시커멓게 탄 치킨 배달.jpg
세종시 다정동에 사는 장 모(남)씨는 시커멓게 타 버린 유명브랜드 치킨을 받고 기가 막혔다.

매장으로 연락해 항의하자 판매자는 "1분 정도 더 데워서 탄 것이니 정 마음에 안들면 다시 만들어주거나 환불해 주겠다"며 대수롭지 않다는 듯 답했다고.

장 씨는 "주문 후 한시간 만에 받은 치킨이 이 모양인데 다시 만들어서 언제 먹을 수 있는 건지...분명 포장할 때 상태를 확인했을텐데 2만 원씩이나 받으면서 이런 식품을 파는 게 말이 되느냐"며 억울해 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손지형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