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소비재 자동차

포드코리아, ‘올 뉴 익스플로러’ 아시아 최초 출시

2019년 11월 05일(화)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가 수입 대형 SUV 시장을 선도해 온 익스플로러의 6세대 모델 ‘올-뉴 익스플로러(All-New Explorer)’를 5일 공식 출시했다. 이번 올 뉴 익스플로러는 북미 시장에 이어 두 번째, 아시아에선 최초로 진행되는 출시이다.

포드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SUV인 익스플로러는 1990년 1세대 모델이 출시된 후 전 세계적으로 약 800만 대가 판매된 글로벌 모델이다. SUV의 본고장인 미국에서도 가장 인기 있는 SUV 중 하나로 오랜 시간 사랑받아 온 모델이기도 하다. 또한 1996년 한국 시장에 처음 소개된 이후 대형 SUV 시장 확대에 공헌해 온 익스플로러는 2017- 2018, 2년 연속 수입 SUV 판매 1위 자리에 오르기도 했다.

[사진자료1] 포드코리아 올-뉴 익스플로러 출시.jpg

9년 만에 완전히 새로워진 모습으로 출시되는 올 뉴 익스플로러는 포드의 차세대 후륜구동 아키텍처를 적용한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모델로(Intelligent 4WD), 7가지 주행 모드를 갖춘 지형 관리 시스템(TMS, Terrain Management System™)을 통해 더욱 다이나믹한 온·오프로드 주행 능력을 발휘한다.

강력하고 효율적인 2.3L GTDI  엔진은 최고출력 304마력과 최대토크 42.9 kg.m의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새로운 10단 자동변속기와 결합해 부드러운 주행감과 개선된 연비를 자랑한다. 또한 포드의 통합 운전자 지원 시스템인 코-파일럿 360 플러스(Co-Pilot 360 Plus)를 비롯한 다양한 스마트 테크놀로지는 운전자에게 안전하고 여유 있는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정재희 포드코리아 대표는 “올 뉴 익스플로러는 운전자들의 니즈를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고객들 의견을 통합적으로 수렴해 반영한 SUV"라면서 ”현재 SUV 종류가 다양한 가운데서도 시대 흐름을 읽지 못해 도태되는 모델도 있다. 익스플로러는 30년 간 시대를 선도하고 반영해 우뚝 선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올 뉴 익스플로러가 SUV  시장을 선도해 온 익스플로러의 명성을 이어나가는 한편, SUV 시장의 새로운 기준을 정립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병희 포드코리아 상품 부문 차장 역시 “익스플로러는 30년간 단 한 번의 단종도 없던 아메리칸 베스트셀링카”라고 덧붙였다.
[사진자료2] 포드코리아 올-뉴 익스플로러 출시.jpg

이들의 포부는 그만큼 포드코리아가 올 뉴 익스플로러에 거는 기대가 크다는 뜻이기도 하다. 사실 포드는 최근 실적 부진에 허우적대고 있다. 글로벌 실적에서 2, 3분기 내내 전년 동기 대비 50% 이상의 순이익 하락이 있었고 국내 시장에서도 3분기까지 6262대 판매에 그치며 전년 동기 대비 29.4% 감소한 판매량을 기록 중이다.

올 뉴 익스플로러는 새롭게 적용된 후륜구동 아키텍처로 외관은 짧아진 오버행과 길어진 휠베이스 및 낮아진 차체로 날렵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 프로포션을 완성했다. 올 뉴 익스플로러 고객은 취향에 따라 10가지 외장 컬러를 선택할 수 있으며 20인치 핸드-폴리시드 알루미늄 휠이 기본 장착된다.

또한 운전자 및 탑승객의 편의성 향상을 고려한 실내 공간 디자인 또한 돋보인다. 올 뉴 익스플로러는 차체 내부 개선을 통해 더욱더 넓고 편안한 좌석, 성인도 편안하게 앉을 수 있는 3열, 로터리 방식 변속기 도입을 통한 공간 확보 등 차별화된 편의성을 제공한다. 특히 올 뉴 익스플로러는 전 세대 대비 늘어난 4324L의 탑승공간을 확보했으며 1열 뒤는 2,486L, 2열 뒤 1356L, 3열 뒤 515L로 총 적재공간 역시 증가했다.  

올 뉴 익스플로러 센터패시아에는 8인치 터치스크린이 자리 잡고 있다. 이는 싱크3 작동을 위한 음성 인식 기능 및 터치 조작에 대한 탁월한 응답성을 제공하여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중심역할을 수행한다. 싱크3는 모바일 기기를 연동해 사용하는 애플 카플레이(Apple CarPlayTM)와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TM)를 지원한다. 또한 운전자는 컬러 LCD 클러스터를 통해 자주 이용하는 주행 정보와 기능을 설정할 수 있으며, 지형관리 시스템 작동 시 이를 클러스터에서 3D 애니메이션으로 확인 할 수 있다.

올 뉴 익스플로러는 운전자의 안정적인 차량 제어능력을 돕는 다양한 운전자 보조 및 편의 기능들을 지원한다.

업그레이드된 코-파일럿 360플러스는 운전자가 발견하기 어려운 사각지대 위험을 감지하는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운전자가 긴급 상황에서 잠재적인 추돌을 방지하도록 돕는 충돌 회피 조향 보조 기능(Evasive Steering Assist), 자동 긴급 제동이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Pre-Collision Assist), 차선 유지 시스템(Lane-Keeping System)을 통해 운전자와 동승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확보한다.

포드 올 뉴 익스플로러 가격은 2.3L 리미티드 모델 기준 5990만 원(VAT 포함)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인철 기자 club1007@csnews.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