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금융서비스

아리송한 변액보험, 생보사 ‘펀드주치의’에게 전문 상담 받으세요!

2018년 05월 04일(금)
정우진 기자 chkit@csnews.co.kr

금융감독원(원장 직무대행 유광열)이 투자 손실 발생 우려가 있는 변액보험 상품과 관련해 생명보험사별로 운영하고 있는 ‘변액보험 펀드주치의’에게 안내받아 보다 효율적으로 상품 운용을 할 수 있다고 4일 밝혔다.

변액보험 펀드주치의는 보험사별로 설치된 변액보험 전용콜센터와 전문상담인력을 일컫는다. 이들은 변액보험판매자격 또는 종합자산관리사 시험 등에 합격해 변액보험과 관련한 전문적 식견을 갖추고 있다.

금감원은 생명보험협회 등과 협의해 변액보험을 판매하는 22개 생보사에 변액보험 펀드주치의가 배치되도록 협의를 끝냈다.

이들은 개별 생보사 콜센터에서 소비자를 대상으로 변액보험의 ▲펀드 일반현황(펀드별 자산규모, 펀드변경 신청방법 등) ▲계약자별 현황(투자성향 분석, 펀드변경 내역, 안내장 재발행 요청 등) ▲투자 관련 정보(시황 분석, 펀드별 운용 정보 등) 등에 대해 소비자에게 상세히 안내하게 된다.

자산배분 전략 등 추가적인 심화 상담이 필요할 경우 예약시간 콜백서비스 등을 통해 변액보험 특별계정 담당직원과도 상담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수익률 제고 및 리스크 분산에 필요한 회사 자체의 다양한 제도·절차 등에 대해서도 추가적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금감원은 향후 각 생보사 홈페이지 내 배너 설치 및 개별 가입자에 대한 서면 안내 등을 병행하며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독려할 계획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금년 중 변액보험 수익률 및 변액보험 펀드주치의 연락처 등의 정보를 매월 SMS(LMS) 등으로 제공하는 방안 등도 추진하는 등 변액보험 계약자가 펀드 선택·변경을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제 때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언급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정우진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