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전자, 7년 연속 아시아 소비자들이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 선정

2018년 06월 06일(수)
유성용 기자 sy@csnews.co.kr
삼성전자가 ‘아시아 톱 1000대 브랜드(Asia's Top 1000 Brands)’에서 7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홍콩에 본사를 둔 커뮤니케이션 마케팅기업인 ‘캠페인 아시아퍼시픽’과 여론조사업체인 닐슨이 최근 공동 발표한 이번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7 발화 사고와 경영진 스캔들 속에서도 대중적 인기는 여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제품 경쟁력과 함께 최근 ‘사회적 선(善)’을 추구하는 브랜드 전략이 높게 평가됐다.

올해로 14년째인 이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첫해인 2004년 17위에 그쳤으나 2009년부터 3년 연속 2위, 2012년부터는 줄곧 선두 자리를 지키고 있다.

미국 애플이 2위였고 파나소닉과 소니, 네슬레, LG전자, 구글, 샤넬, 나이키, 필립스 등이 ‘톱 10’에 들었다. LG는 지난해에 이어 6위를 지켰다.

우리나라 브랜드로는 삼성전자와 LG전자 외에 롯데가 35위를 차지했다.

구글은 7년 만에 다시 10위 내에 진입했고, 샤오미는 전년 보다 88계단 뛰어오른 128위를 기록했다. 레노보는 80위에서 154위로 순위가 수직 추락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3월 16일부터 4월 11일까지 우리나라를 비롯해 호주, 중국, 홍콩,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말레이시아, 뉴질랜드,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등 14개국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15개 업종에서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를 묻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편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비영리단체인 ‘브랜드 아프리카’가 최근 발표한 ‘아프리카에서 가장 존경받는 브랜드’ 명단에서도 각각 2위와 10위를 차지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유성용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