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산업

우오현 SM그룹 회장, 계열사 건설근로자 대상 ‘삼계탕 데이’ 이벤트 실시

2018년 08월 10일(금)
정우진 기자 chkit@csnews.co.kr

▲ 우오현 SM그룹 회장
SM그룹(회장 우오현)이 여름철 혹서기 현장 건설노동자 등을 위해 ‘삼계탕 데이’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그룹 산하 삼환기업, 우방, 경남기업, 동아건설산업, SM상선 등 건설부문 계열사의 모든 현장노동자에게 보양식을 제공하겠다는 우오현 SM그룹 회장의 의지에 따른 것이라는 후문이다.

SM그룹 건설부문은 지난 7일부터 오는 16일 말복까지 그룹 내 국내 건설현장 노동자 5300여 명에게 구내식당과 외부 식당을 이용해 삼계탕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계열사 대표 및 본사 임직원 등이 각 현장 식당에서 직접 배식행사를 진행해 상호 간 소통의 계기로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SM그룹 건설부문 관계자는 “지속되는 폭염 특보에 온열질환 등의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어 현장 노동자 건강증진을 위한 조촐한 이벤트를 준비한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정우진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